후마니타스 후마니타스

메뉴 열기 닫기

암 정보

항암화학요법

빠른 회복을 위한 수술 후 관리 방법에 대하여 자주 묻는 질문을 알려드립니다.

1항암 화학 치료
    약물을 사용하여 암을 치료하는 방법인 항암화학요법은 온 몸의 암세포를 공격할 수 있는 전신 치료법입니다. 항암화학요법은 다른 암치료법과 함께 사용될 수도 있고 단독으로 사용되기도 합니다. 예를 들어 수술 후에 항암화학요법을 받을 수도 있고, 방사선 치료와 항암화학요법을 함께 사용한 후 수술을 하기도 합니다. 항암화학요법은 한 가지 항암제만을 투여하기도 하지만 대부분 두 가지 이상의 항암제를 함께 투여함으로써 효과를 상승시킬 수 있습니다. 우리 몸의 정상적인 세포들은 일정한 방식으로 성장하고 시간이 지나면 소멸하지만, 암세포들은 비정상적으로 빠르게 성장하고, 주위 조직으로 침투하며, 멀리 떨어져 있는 다른 조직이나 장기로 퍼져나가면서 비정상적으로 성장합니다. 이때, 항암제는 세포가 자라는 주기에 영향을 미쳐 성장이나 증식을 멈추게 하여 암세포를 파괴하는 역할을 합니다. 정상적인 세포들은 항암제 치료로 주변 환경이 어려워도 적응을 하고 일시적으로 숨어 지낼 수 있지만 암세포들은 비정상적인 성장을 하는 세포들이기 때문에 항암제로 인한 스트레스를 견디지 못하고 죽게 되는 것입니다. 항암제에는 여러 가지 종류가 있고, 작용하는 기전도 다양합니다. 항암제 선택은 환자의 암이 어떠한 암인가, 암이 얼마나 증식이 되었는가, 또 같은 암이라도 암 세포의 성격이 어떤가에 따라 달라집니다. 또한 항암제는 심한 부작용을 초래할 수 있는 약물이므로 환자의 나이, 전신 건강 상태를 고려하여 항암화학요법이 환자에게 도움을 줄 수 있는 상황에서만 전문가에 의해 신중하게 결정되어야 합니다. 항암화학요법 치료의 목적은 암의 종류와 진행 정도에 따라 다릅니다. 일반적으로 항암화학요법은 다음과 같이 몇 가지 목적 또는 상황에서 사용됩니다. 1. 암의 완치를 위한 치료 : 암세포를 파괴하여 다시 재발하지 못하게 하여 완치를 목표로 하는 치료로 림프종, 급성 백혈병, 일부 고환암 등에서 시행하는 항암화학요법이 대표적인 예입니다. 2. 암의 조절을 위한 치료 : 암의 성장이나 암세포가 퍼지는 것을 억제하여 생명을 연장하고 최선의 삶의 질을 제공하기 위한 목적으로 시행되는 항암화학요법입니다. 항암제 투여시 다양한 부작용을 경험할 수 있으며 개인마다 종류와 정도에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 사용하는 항암제의 종류, 투여하는 용량, 그리고 같은 항암화학요법을 반복하는 경우에도 치료 회차 마다 다를 수 있습니다. 항암제 부작용은 정상세포에 대한 영향을 주는 것이 대부분으로 치료가 완료되면 서서히 사라지기 시작하고 건강한 세포가 정상적으로 증식하면서 회복기에 접어듭니다. 대부분의 부작용들은 일시적이지만, 심장, 폐, 신장, 신경계 등에 일어난 부작용들은 몇 년간 또는 영구적으로 지속될 수 있습니다. 그러나, 항암화학요법 전문가들은 이러한 부작용을 잘 예측하고 있기 때문에 부작용 최소화하기 위해 여러 가지 예방법을 사용하거나 총 투여 용량을 제한하여 투여하고 있습니다. 1. 혈액학적 부작용 우리 몸의 정상 세포 중에서 끊임없이 혈액을 생성하는 골수에 영향을 미쳐 혈액 속의 백혈구, 적혈구, 혈소판의 생산이 일시적으로 감소하여 발생하는 문제들입니다. 항암요법을 받기 전에 혈액검사로 수치를 확인하고 치료를 하게 되며 치료 후에도 정기적으로 경과를 확인하게 됩니다. 2. 오심, 구토 항암제 자체가 위에 영향을 주거나, 뇌의 구토를 자극하는 특정부위를 자극하기 때문이며 특히 젊은 환자나 여자 환자에서 심하고 개인별 차이가 심합니다. 최근에는 구토를 효과적으로 예방하는 약제가 많이 개발이 되어 대부분 예방이 가능해졌습니다. 3. 탈모 머리카락이 완전히 빠지기도 하고, 머리카락이 가늘어질 수 있는데 이러한 증상은 항암제 종류나 개인마다 다르게 나타날 수 있습니다. 탈모는 머리뿐만 아니라 얼굴, 팔, 다리, 음부에 있는 털 모두가 포함되며, 항암제를 맞은 후 수일, 혹은 수주에 걸쳐 일어납니다. 항암제 투여가 종료되면, 대부분의 환자는 3-4주 후 다시 발모되지만 색깔이나 모발 성상에 변화가 있을 수 있습니다. 4. 점막염과 구강 건조증 입천장, 볼 안쪽, 혀 등이 헐거나 건조하게 되는 상태를 말하며 가글링을 시행하여 증상을 완화시킬 수 있습니다. 침샘에 변화가 생겨 구강 건조증이 일어나기도 합니다. 5. 설사 항암제가 장에 있는 점막세포에 영향을 미치게 되면 설사가 생길 수 있습니다. 24시간 이상 설사가 지속되거나 설사와 함께 심한 복통이 동반될 경우에는 즉시 담당 의사나 의료진에게 문의하셔야 합니다. 6.. 신경계 독성 신경계 부작용으로는 손발이 저리거나 쑤시는 느낌이 오는 것이 가장 흔하고, 손과 발의 감각이 둔화된 느낌, 얼얼한 느낌, 턱의 통증 등이 있습니다. 감각이 둔해지면 뾰족한 물건이나 뜨거운 물건을 잡을 때 매우 조심해야하고, 균형 감각이나 근육에 문제가 있으면 동작을 천천히 하도록 합니다. 7. 과민반응 어떠한 약물이건 소수의 환자들은 특정약물에 과민반응을 나타냅니다. 주요 증상은 가려움증, 혈관부종, 발적, 복통 등입니다. 과민반응이 나타나면 즉시 투여 항암제를 중단하고 응급조치를 사행하게 됩니다. 항암제 과민반응이 나타날 경우 재 투약할 경우에는 전처치요법을 사용합니다.

후마니타스 관리자 로그인

X